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부산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 주차요금 할인 대마도 1박2일 여행 배편 코비 탑승기

맛집 여행 레저

by 낯선.공간 2019.07.03 18:59

본문

대마도 1박2일 여행의 첫날이 밝았습니다.

8시반 배라 부산항과 가까운 부산역 근처 호텔에서 묵고 아침 일찍 준비해서 길을 나섰습니다.

7시 30분에 부산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에 주차를 했어요.

주차를 하고 보니... 아득히 멀어 보이는 부산 터미널...

제가 다리가 성치 않기 때문에 저정도 거리도 한참 걸리거든요.

네비에 부산 국제여객터미널 주차장을 찍었더니 이 곳으로 안내하더군요.

헌데 부산항 국제여객선터미널 건물 1층이 주차장이네요. ㅜㅜ

이미 걸어왔는데 차 옮기기에 시간도 없고...

다음에 갈 때는 실내 주차장에 주차를 해야겠어요.

아무튼 부산국제여객터미널 주차요금은 1일에 1만원입니다.

배를 타면 30%할인 되더군요.

1박2일 주차를 해서 2만원이었지만 배표를 보여주기도 전에 배 탔다는 말만으로 30%할인이되어 14000원만 카드결제했어요.

1층은 주차장이고 2층은 입국징입니다.

출국장과 매표소는 3층이에요.

코비 창구에 이미 사람들이 가득하네요.

이 곳이 제일 시간이 오래 걸렸어요.

상대적으로 니나타라 니나호는 한산해 보이네요.

코비선밧 낚시이용객을 위한 VIP회원을 모집중이더군요.

위와 같은 조건 이외에도... 입국할 때 출입국장도 다르게 이용하는 듯 해 보이더군요.

돌아오는 날 박진철 프로가 같은 배를 탔어요.

내려서 한참 같이 걸어오다가 일부 낚시객들만 별도의 경로로 빠지더군요.

수하물 규정은 아래와 같으니 참고하세요.

배 탈 때는 특히 일본행은 축산물이 엄격히 금지더군요.

그리고 일본 특산품인 곤약젤리 반입이 금지네요.

이것 참...

애들 안먹이면 되지 반입금지라니...웃기는 짓꺼리를 하고 있네요.

이게 정

출국 수속장은 촬영금지라...공항과 비슷하지만 뭔가 약간 어수룩한 검색대를 지나서 배를 타는 곳까지 걸어갑니다.

다리가 불편한 저는 이 길이 참 길게 느껴지네요.

우리가 탈 코비외 이날 후꾸오카로 가는 JR비틀이 보입니다.

배 멀미가 날 까봐 3층에 있는 약국에서 멀미약을 구입해서 먹어 두었습니다.

비틀이나 코비처럼 수중익선의 배는 파도의 영향을 적게 받아서 멀미가 덜하다지만 혹시나 걱정되어서 약을 먹어두었죠.

이 날 날씨도 좋아서...전혀 멀미는 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멀미약을 먹어서인지...램블러를 켜자마자 잠이 들었더니...

금새 이즈하라항이더군요.

이즈하라항도 조수간만의 차이가 커서...저희가 도착한 날은 1층이 저렇게 위에 있지만...

돌아오는 날에는 2층이 부두와 높이가 같더군요.

대마도 이즈하라 항구에서의 입국 수속은 간단하지만 굴욕적입니다.

모든 일본으로의 입국이 그러하지만 지문 채취와 사진 촬영으로 생물학적 정보를 강제로 수집 당합니다.

거부하면 입국거부.

JOTGATUN NIPPON. 드럽고 치사한 쪽발이들의 나라라지만... 네이버 사장이 이글을 싫어합니다. 걔네도 쪽발이라...

스시가 싸니까...그리고 가까운 곳에서 이국적인 해외여행 기분내고 면세쇼핑 가능하니까 가는 거죠...결코 좋아라 할 수 없는 족속들이죠.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